초기화면 > 공항 서프라이즈! > 석양의 베스트샷

비행기와 석양의 베스트 샷은 ○월 쯤이 좋다고 해요.

‘아소 구마모토 공항 포토 콘테스트’ 에는 아소 구마모토 공항을 무대로 한 많은 역작이 모입니다.
그 중 많은 것이 비행기와 석양을 주제로 한 작품이며, 제2 그랑프리에도 선정되었습니다.
일몰과 비행기 발착시간의 베스트 타이밍을 노리는 것이 포인트인데, 11월과 1월에 걸쳐 좋은 앵글을 포착할 수 있다는 정보가 있습니다.
활주로 아래로 지는 석양과 이착륙하는 비행기의 멋있는 샷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.